croisée

삼성 미러리스. NX mini 구입. 본문

취미/지름

삼성 미러리스. NX mini 구입.

슈이프 2019.01.13 05:58

F1.8 / ISO 120 / 1/120S / Apple iPhone Xs / Foodie Camera Filter Use / 홍대 사쿠란보


 사진을 취미삼아 찍은지 어느덧 10년차에 들어섰지만, 난 아직도 핸드폰 카메라(이하 폰카) 외 다른 것을 써본적이 없다.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다. '진짜' 카메라를 사기에는 돈이 없었고, 별도로 휴대해야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며, 무엇보다 폰카에 어느정도는 만족했기 때문이다. 물론 폰카에 100% 만족하지는 못해 가끔 카메라를 사고 싶다 생각한적은 있지만, 사진을 전문적으로 찍는것도 아니고 필터질 하면 못볼만한 결과물을 보여주는것도 아니라서 넘어간적이 많았다.


 F1.8 / ISO 320 / 1/60S / Apple iPhone Xs


 그런데 아이맥 5K로 본 폰카 사진들을 보면서 '폰카로 찍은건 폰에서만 예쁘다.' 는 말을 체감하게 되었다. 폰카 사진은 주야간을 가리지 않고 너무나 처참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대충 봐도 노이즈가 자글자글했다. 아이폰 4S때부터 Xs로 찍은 사진까지 몽땅. 그나마 볼만했던건 LG G4로 찍었던 사진 - 물론 이쪽도 야간은 별로였다만 - 이었다. 카메라 욕심이 생겼다. 그리고 하나 더.


F2.4 / ISO 50 / 1/120 / Apple iPhone Xs / 홍대 흑화당


 오늘로 106일째 여자친구와 연애 중이다. 나는 사진찍는걸 좋아하고 여자친구도 내가 찍은 사진을 좋아하는 터라 이전보다 사진을 더 많이 찍게 되었는데, 개 중에서도 여자친구 사진이 급격하게 늘어났다. 더 예쁘게 찍어주고 싶었다. 가볍게 찍고 공유하기에는 아이폰 Xs의 카메라도 훌륭했지만 다른 이유와 겹쳐 '카메라를 구입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F2.4 / ISO 100 / 1/122S / Apple iPhone Xs

 

 그래서 카메라를 샀다. 14년 4월에 출시되어 지금은 단종된 물건인(삼성전자가 카메라 사업을 접은 탓에...) 삼성전자 NX mini 되시겠다. 본체, 32GB 메모리카드, 스트랩, 9mm 단렌즈(F3.5) 포함 중고로 구입. 외관 상태가 완전 특A급은 아니지만 별로 신경쓰지는 않고 있다. 그리고 카메라는 외관보다 몇장을 찍었는지가 더 중요한 기계다보니...아무튼 구입시 고려했던 조건은 다음과 같다.


1. 렌즈 포함 30만원 이내.

2. 중고, 새제품 상관 없음.

3. 브랜드 무관. 

4. 무제는 300g 미만으로. 

5. 5K에 대응되는 사진 사이즈를 찍을 수 있는 것. 너무 구제품은 안됨.

6. Wi-Fi 탑재.


 화소수, 센서종류 및 크기, 판형, 최대연사속도, 최고ISO등은 크게 고려할게 아니었다. '폰카보다는 좋겠지'라는 막연한 생각을 하고 있었거든. 그러던 와중 눈에 들어온게 이거다. 내가 정한 모든 조건을 만족하는 물건이었다. 심지어 민트색에다가, 10만원대라는 파격적인 가격까지. 과하게 싼데다 택배거래라는 요소 때문에 살까말까 망설이다가 냅다 질렀고, 다행히 멀쩡한 물건이 왔다. 토요일날 받아본 뒤 근처 휘적거리면서 몇장 찍어대니 꽤 괜찮은 놈이라는 인상을 받았다.

 

9mm / F5.6 / ISO 160 / 1/125 / Samsung NX mini


 뷰 파인더 대신 3인치의 터치스크린이 달려있다. 초심자도 쓰기 좋다. 스크린은 플립형이라 셀카찍으려면 화면 휙 제끼면 된다. 사이즈도 아이폰 Xs보다 작고 바디 무게만 따지면 156g으로 177g의 아이폰 Xs보다 가볍다. 9mm 렌즈는 강화유리를 사용했기 때문에 이걸 계속 쓴다면 별도의 렌즈캡을 주렁주렁 달고다니지 않아도 된다. 휴대성도 합격이다. 배터리는 1회 충전으로 최대 650회까지 충전 가능하다고 하는데...일단 본격적으로 출사를 나가봐야 알겠지.


 그런데 폰카에 비해 월등히 좋은지는 잘 모르겠다. 내가 아직 수동에 익숙하지 않아서 그런것도 있지만 좀더 두고봐야 할 문제. 셀카도 셔터 누르는거 외에 윙크, 스마일을 통해 찍을수 있는데..  제대로 인식이 되지 않아 결국 반셔터 누른채 숨참고 셔터를 눌러야 한다. 저조도면 이 과정에서 사진이 잘 나오지 않는다. 더불어 9mm렌즈에는 OIS도 없다. 제대로 쓰려면 나중에 9-27mm F3.5-5.6 표준 줌렌즈 하나 사야할 판.


 ...개인적으로 지금 제값주고 살 물건은 절대 아니고, 나도 입문하는게 아니었다면 안 봤을 물건이긴 하다. 가볍게 입문하기 위한 용도로 산 거라서 렌즈도 살지말지 애매하다. 그래도 10만원은 말도 안 되는 가격이라 생각한다. 압도적으로 쌌으니 산 물건 되시겠다. 일단 이거 계속 써보다가 괜찮다 싶으면 줌렌즈 사서 개기던지 다른걸로 갈아타던지 해야겠다. 

'취미 > 지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성 미러리스. NX mini 구입.  (2) 2019.01.13
아이맥 27인치 결제.  (2) 2018.12.20
우타하 피규어.  (4) 2018.07.04
맥북 12인치 구입.  (2) 2018.06.10
2 Comments
댓글쓰기 폼